2021.04.17 (토)

  • 흐림속초14.2℃
  • 황사10.8℃
  • 구름많음철원10.4℃
  • 구름많음동두천11.2℃
  • 구름많음파주14.2℃
  • 흐림대관령7.0℃
  • 황사백령도10.5℃
  • 황사북강릉12.1℃
  • 흐림강릉14.0℃
  • 흐림동해12.5℃
  • 구름많음서울13.2℃
  • 황사인천11.9℃
  • 흐림원주12.2℃
  • 황사울릉도13.5℃
  • 황사수원12.9℃
  • 흐림영월11.6℃
  • 흐림충주13.1℃
  • 구름많음서산14.4℃
  • 흐림울진14.0℃
  • 황사청주14.1℃
  • 황사대전15.5℃
  • 구름조금추풍령13.9℃
  • 황사안동14.6℃
  • 구름많음상주16.5℃
  • 황사포항17.0℃
  • 맑음군산13.5℃
  • 황사대구17.3℃
  • 황사전주14.7℃
  • 구름많음울산17.7℃
  • 구름조금창원19.6℃
  • 황사광주16.1℃
  • 구름조금부산19.2℃
  • 맑음통영18.8℃
  • 황사목포13.4℃
  • 맑음여수16.9℃
  • 황사흑산도14.5℃
  • 맑음완도16.3℃
  • 맑음고창14.0℃
  • 맑음순천15.2℃
  • 황사홍성(예)13.8℃
  • 황사제주15.9℃
  • 맑음고산12.8℃
  • 구름많음성산15.4℃
  • 황사서귀포18.8℃
  • 맑음진주18.5℃
  • 맑음강화12.4℃
  • 구름많음양평10.9℃
  • 흐림이천12.5℃
  • 흐림인제10.8℃
  • 흐림홍천11.4℃
  • 맑음태백10.7℃
  • 흐림정선군12.0℃
  • 흐림제천11.6℃
  • 구름많음보은14.3℃
  • 구름많음천안14.7℃
  • 구름조금보령13.2℃
  • 구름조금부여15.4℃
  • 구름많음금산14.7℃
  • 구름많음15.0℃
  • 맑음부안14.2℃
  • 구름많음임실14.3℃
  • 맑음정읍14.5℃
  • 맑음남원15.3℃
  • 구름조금장수12.4℃
  • 맑음고창군15.2℃
  • 맑음영광군14.0℃
  • 구름많음김해시20.4℃
  • 구름조금순창군15.5℃
  • 구름많음북창원20.4℃
  • 구름많음양산시18.8℃
  • 맑음보성군16.8℃
  • 맑음강진군16.2℃
  • 맑음장흥16.1℃
  • 맑음해남14.9℃
  • 맑음고흥16.6℃
  • 구름많음의령군18.7℃
  • 구름많음함양군15.5℃
  • 맑음광양시17.6℃
  • 맑음진도군14.4℃
  • 흐림봉화12.2℃
  • 구름많음영주13.4℃
  • 구름많음문경14.2℃
  • 구름많음청송군16.6℃
  • 흐림영덕14.7℃
  • 흐림의성15.8℃
  • 흐림구미15.7℃
  • 흐림영천17.4℃
  • 구름많음경주시19.5℃
  • 구름많음거창15.2℃
  • 구름조금합천18.2℃
  • 구름많음밀양20.4℃
  • 맑음산청15.4℃
  • 맑음거제18.9℃
  • 맑음남해18.1℃
기상청 제공
[질병]미친듯이 뛰어대는 심장, 혹시 심장발작?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강A-Z

[질병]미친듯이 뛰어대는 심장, 혹시 심장발작?

511.jpg



갑자기 심장이 미친듯이 뛰기 시작해 숨이 차고 가슴에 심한 통증이 발생한다면, 심장발작? 공황발작?


두 증상이 어느 정도 동일하기 때문에 심장발작과 공황발작을 구별하는 것은 쉽지 않은 일이다. 과도한 스트레스와 불안은 공황발작의 주요 원인이며, 심장발작으로 이어질 수도 있다. 복잡한 관계로 인해 공황발작으로 고통받는 사람들은 응급 상황에서 병원으로 급히 이송되기도 한다. 두 질환의 차이를 아는 것은 생명을 살리는데 큰 도움이 될 수 있어 주의를 요한다.


심장발작(급성 심근경색증)은 심장에 혈액과 산소를 공급하는 관상 동맥이 막히거나 좁아지면서 발생하게 된다. 대표 질환으로는 협심증과 심근경색증이 있다. 일부 심장발작 증상은 즉각적이고 치명적 일 수 있는 반면, 다른 일부는 생활패턴과 식이요법의 변화를 요하는 경고 신호 역할을 하는 증상이다. 


심장발작의 전형적인 징후는 흉부 압박, 가슴 통증, 숨 가쁨, 심계항진, 메스꺼움, 식은 땀,

현기증, 창백함 등의 증상이 발생하게 된다. 가슴이나 팔의 통증은 심장마비의 흔한 징후이지만 반드시 나타나는 증상은 아니다. 여성은 흉통을 경험할 가능성이 더 낮으며 피로감 또는 상체의 불편함과 같은 다른 징후를 보일 수 있다.


특히 당뇨, 만성 스트레스 및 고혈압을 가진 사람은 심장발작이 발생할 확률이 더 높다. 또한 흡연, 열악한 생활패턴, 운동부족도 위험을 증가 시킬 수 있다.


반대로 공황발작은 과도한 스트레스, 불안, 극심한 공포가 몇 분 안에 절정에 달하는 증상이다. 주로 극심한 스트레스를 이기지 못한 심각한 상황에서 공황발작이 발생한다. 그러나 어떤 경우에는 공황발작의 징후 없이 증상이 나타나기도 한다.


공황 발작의 가장 흔한 징후는 가슴 통증, 심장 두근거림, 발한, 죽음에 대한 공포, 현기증, 구역질, 오한 등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특히 최근에는 20~30 대의 젊은층에서도 공황발작을 겪는 경우가 늘고 있으며, 공황장애가 있는 경우 더 자주 발생할 수 있다. 공황장애 증상이 나타날 경우 심호흡, 가벼운 운동 및 명상으로 증상을 조절할 수 있다. 공황장애 환자에게 처방되는 항우울제 및 기타 약물은 증상의 강도를 줄일 수 있다.


두 질환의 증상은 거의 비슷하지만 결과는 완전히 다르게 나타난다. 공황발작의 경우 심한 경우 질식으로 이어지지만 생명에는 큰 지장이 없다. 하지만 심장발작은 생명과 직결 될 수 있다. 


두 질환 모두 경고 신호없이 갑자기 발생할 수 있으며, 때때로 심장발작 증상은 무리한 신체 활동으로 발생할 수 있다. 


공통된 대표 증상인 '흉통'은 두 가지 조건에서 다르게 나타난다. 공황발작의 경우 가슴 중앙에서 날카롭게 찌르는 듯한 통증을 느끼는 반면, 심장발작의 통증은 가슴 중간에서 시작해 팔, 턱 또는 견갑골까지 방사형으로 퍼지면서 나타난다. 또한 공황발작은 10-15분 동안 통증이 지속되다 시간이 지남에 따라 점차 나아지는 반면, 심장발작의 증상은 시간이 지남에 따라 더 강하게 나타난다.


갑작스럽고 심한 흉통이나 팔과 턱 아래로 방사되는 흉통이 2~3분 이상 지속된다면 응급 치료를 받는 것이 중요하다. 심장발작의 경우 시간 지연은 생명을 위협 할 수 있다. 


평소 자신의 건강 상태에 대해 확신이 없다면, 대처할 수 없는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전에 미리 치료를 받는 것이 좋다. 


 

포토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